logo top bar

          

공연예술

민음은 다양한 취향을 지닌 음악 애호가들에게 클래식, 현대음악, 전통음악 그리고 대중음악에 이르는 고품격의 음악을 선사하고자 합니다.

공연예술

민음은 다양한 취향을 지닌 음악 애호가들에게 클래식, 현대음악, 전통음악 그리고 대중음악에 이르는 고품격의 음악을 선사하고자 합니다.

피부색이 다르고 언어는 달라도, 풍속습관이 다르고 문명에 대한 심도(深度)의 차이가 아무리 크더라도, 상호간의 심정의 공명(共鳴)은 음악의 힘으로 이룰 수 있다.

인간이 상호간의 심정에서 공명(共鳴)하고 참혹한 지구의 풍경을 말살하는 일이 20세기에서 21세기를 향한 인류의 최대의 과제라면, 음악이야말로 그것을 견뎌내는 유효한 수단의 하나로서 각광을 받아야 할 숙명이라 해도 좋다.

음악은 솔직하게 인간의 심정에 말을 거는 것이고, 음파(音波)라는 매개 이외에 도리나 이론 그리고 사색 등을 일체 거절할 것이기 때문이다. 고급(高級)도 저급(低級)도 없다. 교향곡이든 협주곡이든 대중적 곡이든 민요나 가요곡이든 좋아하는 곡은 좋아하는 것이다. – ‘이케다 다이사쿠 전집’ 제18권

그리고 다방면의 음악과 문화운동을 이끌어가자는 취지로, 세계적인 음악가와 예술가들의 초대공연을 비롯하여 여러 장르의 공연예술을 후원해왔습니다.

오페라

발레

오케스트라

합창단

탱고

재즈

전세계의 포크뮤직(민속음악)과 춤

일본예술

독립제작